返回

최신 소식

選單

가오슝 군사관광 새 관광지

2019/05/12 뉴스
「구산동(鼓山洞)」은 가오슝시정부가 선정한 첫 군사유적지 관광거점으로 일제시기와 광복후 서우산 기슭에 있는 일련의 방공호 중 하나이다.

구산동은 여러 차례의 보수를 거쳤으며 총 길이가 약 200미터이고 두 갈래의 주요 갱도와 두 갈래의 가로로 난 갱도가 있으며 64개의 계단으로 된 탈출계단이 있는데 모두 이미 종유석으로 덮여있다.

방공호가 만들어진 후 지금까지 1500여명의 여행객이 참관하여 군사 유적지가 가진 역사적인 분위기를 느끼고 천연 종유석이 가진 지질의 아름다움을 감상했다. 
안내는 예약제로 실시된다.
가오슝 군사관광 새 관광지
방공호가 만들어진 후 지금까지 1500여명의

역사적인 분위기를 느끼고 천연 종유석이 가진 지질의 아름다움을 감상했다.
역사적인 분위기를 느끼고 천연 종유석이 가진 지질의 아름다움을 감상했다.
안내는 예약제로 실시된다.